<44> 두번째로 배우는 일렉트릭 기타 [1]
<45> 두번째로 배우는 일렉트릭 기타 [2]
<46> 두번째로 배우는 일렉트릭 기타 [3] 에 이어서

이번에는 벤딩, 벤드 & 릴리즈, 비브라토 등을 이용한 간단한 연습 예제를 보도록 하겠습니다. 그 전에 먼저 Hard Rock 불후의 명곡 하나부터 잠깐 들어 보도록 하죠. Led Zeppelin 의 이름없는 네번째 앨범에 수록되어 있는 <Stairway to Heaven> 솔로입니다.


역사상 가장 멋지다는 이 짧은 솔로는 벤딩에서 시작해서 벤딩으로 끝나는, 주로 기본적인 벤딩, 벤드 & 릴리즈, 비브라토, 그리고 풀-오프를 사용하여 릭 (lick) 의 표현력을 극대화시킨 예로서 벤딩과 비브라토의 위력을 보여주는 좋은 예라고 생각이 되네요.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 연습 예제를 보도록 하죠. 첫번째 연습 예제는 풀 벤딩으로 다음과 같습니다. 오선보로는 이러한 테크닉 그리기가 되지 않아 약간의 편법을 사용하여 타브로만 나타낸 것임.


정통 하드락에서 종종 들을 수 있는 스타일이라고 하네요. 신경써야 할 부분은 3번줄 9프렛과 2번줄의 5프렛은 같은 음 (E) 이라는 점이죠. 3번줄 7프렛 D에서 풀 벤딩하여 E에 도달하고 바로 2번줄 5프렛 E를 피킹하기 때문에 실은 동일한 음이 연속적으로 두번 울리는 것입니다. 음의 진행이 급박하게 들리지만 추진력이 느껴지기도 하죠.

다음 연습 예제는 '벤드→릴리즈→풀-오프' 를 응용한 것으로 앞 뒤로 피킹 한 번씩 더한 형태입니다.


벤드 & 릴리즈와 풀-오프 그리고 피킹을 연속 동작으로 빠르게 하는 것으로 이런 형태의 프레이즈도 수많은 락음악에서 종종 들을 수 있다고 합니다. <Stairway to Heaven> 솔로를 듣다 보면 이 예제를 한 옥타브 올린  버전에 해당하는 라인을 들을 수 있기도 하죠. 느리게 연주하면 위 예제처럼 되는 것이겠네요.

세번째 예제는 비브라토입니다. 그런데 앞서 이야기한 비브라토보다는 약간 까다롭죠. 줄을 힘껏 밀어 올린 벤딩 상태를 유지하면서 비브라토를 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많은 연습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위 솔로에도 여러 번 등장하죠.


비브라토는 빠르게 또는 느리게, 좁게 또는 넓게 하는 그 정도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습니다. 물론 많은 연습과 노력이 필요하죠. 벤딩 후 바로 하는 비브라토, 그러니까 벤딩 비브라토는 격해진 감정을 사정없이 뒤흔드는 듯한 기분이 들기도 합니다. 뭔가를 강하게 표현하고자 하는 의지같기도 하죠.

하여간 프렛팅하고 있는 손으로 누르고 있던 줄을 줄과 수직 방향으로 밀어 올리고 잡아 내리고 흔들어 대는 벤딩, 벤드 & 릴리즈, 비브라토 등의 테크닉은 표현력을 높이는 데에 상당한 도움이 되는 대표적인 솔로 테크닉이라 말할 수 있을 것 같네요. 물론 그만큼 손가락과 손 전체에 많은 힘이 들어갑니다.


2010년 2월 18일 작성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bopbo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