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PBOY's JAZZ BAKERY


<35> key-center 결정하기 [1]
<36> key-center 결정하기 [2] 에 이어서

triad progressions

앞서 살펴 본 예는 7화음 진행인 경우였는데, 상대적으로 7화음 진행이 key 를 파악하기에는 수월합니다. 3화음 진행은 좀더 까다로운데 따져야 할 경우의 수가 많기 때문이죠.

먼저 메이저 스케일 다이어토닉 3화음의 공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메이저 코드 3개 (I, IV, V), 마이너 코드 3개 (ii, iii, vi), 그리고 디미니쉬드 코드 1개 (viio) 가 한 세트죠. 반면 마이너 스케일 다이어토닉 3화음의 공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역시 메이저 코드 3개 (III, VI, VII), 마이너 코드 3개 (i, iv, v), 그리고 디미니쉬드 코드 1개 (iio) 가 한 세트인데 보면 major key 에서는장3화음이던 I-IV-V 가, minor key 에서는 i-iv-v 로 단3화음으로 되어 있네요. 그리고 장조와 단조가 관계조라면 동일한 다이어토닉 3화음들을 공유할 것입니다.

그런데 이 다이어토닉 메이저/마이너 코드들을 가지고는 단번에 key 를 파악하기가 어렵습니다. 7화음 진행에서의 도미넌트 7th 코드같은 확실한 힌트가 없죠. 그래서 하나하나 분석이 필요합니다.

예를 하나 들어 보죠. Q. 다음과 같은 코드 진행이 주어졌습니다. key 는 무엇입니까?


메이저 스케일 다이어토닉 3화음의 12 key chord chart 를 참조하여 코드마다 후보 key 를 뽑아보면 다음과 같이 되고,



정답은 D장조가 되겠죠. 이 코드 진행에서는 D 메이저 스케일로 멜로디를 만들면 되고, 숫자로 표현하는 코드 진행은 I-vi-iii-IV-V-I 가 됩니다.

이번엔 마이너 예를 하나 들어 보죠. Q. 다음과 같은 코드 진행이 주어졌습니다. key 는 무엇입니까?


메이저 스케일 다이어토닉 3화음의 12 key chord chart 를 참조하여 같은 방법으로 코드마다 후보 key 를 뽑아보면 다음과 같이 됩니다.


정답은 D단조. G단조 음계로 멜로디를 만들면 될 것이고, 코드 진행은 iv-v-i-iv-VII-i 이 되겠죠.


2009년 5월 21일 작성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