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 처음 배우는 어쿠스틱 기타 [1]
<35> 처음 배우는 어쿠스틱 기타 [2] 에 이어서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위한 피킹과 프렛팅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엄지 손가락 하나로 멜로디 연습을 한 후, 처음에는 역시 엄지 손가락 하나로 코드를 연주하되 6줄에 걸쳐 브러싱하지 말고 베이스/코드로 분리하라고 했죠. 두번째는 코드 부분은 i, m, a 손가락으로 뜯으라고 했으며, 세번째는 i, m, a 는 동일하나 엄지로는 두 개의 베이스음을 번갈아 연주하라고 했습니다. 네번째 차례네요.

4 Bass Runs

엄지 손가락으로 두 개의 베이스음을 번갈아 연주하는 3 Alternating Bass 을 좀더 확장해서 선율적인 베이스 진행을 만들어 보는 것입니다. 얼터네이팅 베이스로 진행하다가 코드를 바꾸기 직전에 베이스 멜로디를 만들어 보는 것이죠.


위 예와 같이 G-C 간 연결일 경우 코드가 바뀌기 전에 베이스음을 "솔-라-시-도" 선율로 베이스 런을 만들어 줄 수 있습니다. 또는 그 반대로 C-G 간 연결일 경우에는 "도-시-라-솔" 베이스 런을 만들 수 있겠죠. 마찬가지로 D-G 간 연결 경우에는 아래 예와 같이 "레-도-시-라-솔" 진행으로 만들어 줄 수 있습니다.



두 예를 결합하여 하나의 완성된 짤막한 연습곡을 만들면 다음과 같이 만들 수 있겠죠. G장조의 주요3화음 I-IV-I-V-I 코드진행인데 코드가 바뀔 때마다 베이스 런이 되도록 선율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G장조의 주요3화음 I-IV-I-V-I 코드진행인데 코드가 바뀔 때마다 베이스 런이 되도록 선율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G-D 간 연결은 베이스음이 이어지고 있으니 굳이 변화를 줄 필요는 없죠. 이번에는 A장조의 주요3화음 I-IV-I-V-I 코드진행으로 유사한 예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베이스/코드보다는 핑거스타일이, 핑거스타일보다는 얼터네이팅 베이스가, 얼터네이팅 베이스보다는 베이스 런이 좀더 재미있고 음악같지 않습니까...

5 Flat Pick

지금까지는 손가락으로만 피킹한 것이라면 이번에는 딱딱한 피크를 사용하는 것입니다. 피크는 두께도 다양하고 크기도 다양하며 어떤 피크를 사용하느냐에 따라서 사운드도 달라지죠. 일렉트릭 기타에서는 주로 딱딱한 피크를 사용하여 연주합니다만 어쿠스틱 기타에서는 좀더 얇은 피크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어쿠스틱에서 꼭 피크를 사용해야 하는 것은 아니죠. 마크 노플러처럼 일렉트릭에서도 손가락을 사용하는 뮤지션도 있구요.

어쿠스틱 기타에서 좀더 선명하고 큰 울림의 개방현 코드 사운드를 내고 싶다면 얇고 쉽게 구부러지는 피크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0.5mm 정도면 될까요. 코드와 같이 전체적인 울림보다는 스케일이나 솔로처럼 한 음 한 음을 정확하게 연주해야 하는 경우라면 비교적 두꺼운 피크를 사용하는 것이 좋겠죠. 그래야 원하는대로 업-다운 피킹이 될테니까 말입니다. 피킹 테크닉 참조

이번에는 지금까지 손가락으로 했던 4가지 테크닉을 모두 피크를 사용하도록 해보죠. 손가락은 사용하지 않는 것입니다. 베이스/코드, 얼터네이팅 베이스, 베이스 런 모두 피크를 사용하는 것이죠. 엄지 손가락을 사용할 때보다는 선명하고 더 큰 베이스음의 사운드를 낼 수 있고, 코드 부분도 전반적으로 사운드가 명확해집니다.

6 Hybrid Picking

물론 손가락만 사용하거나 또는 피크만 사용해야 하는 것은 아니겠죠. 둘 다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엄지와 검지로 피크를 잡고 피크로는 베이스음을 연주하고, 나머지 중지, 약지, 새끼손가락으로는 코드 부분을 뜯는 것이죠. 보통 때에는 새끼 손가락은 사용을 하지 않기 때문에 이런 하이브리드 피킹은 그리 익숙치는 않을 것 같습니다. 아니면 Thumb Pick 또는 Finger Pick 같은 손가락에 끼우는 피크를 사용해도 되겠네요.

7 Broken Chords

이번에는 피크를 사용하여 코드 음들을 동시에 울리지 말고 분산시켜서 한 번 피킹에 하나의 음만 연주해보는 것입니다. "한 번에 한 음" 즉 아르페지오 피킹 (Arpeggio) 를 말하는 것이죠. 아르페지오 피킹 패턴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나중에 자세히 다룰 예정입니다. 이번에는 G-C-D 코드를 잡고 한 번에 한 음씩 피크를 이용하여 피킹을 해보는 것이죠. 어쿠스틱 기타의 매력은 아마도 이렇게 한 음 한 음씩 울리는 아르페지오에 있는 것이 아닐까요.

피킹 테크닉은 이 정도로 마무리 하고 다음에는 프렛팅 테크닉으로 넘어 갑니다. 다음에 계속...


2010년 1월 19일 작성

Posted by bopbo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