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 Youtube

OLD POSTS/그외 2014. 2. 1. 21:54


최근 Youtube 와 Verizon wireless 의 deal 소식을 접했는데 결정이 된 듯합니다.


WSJ online podcast 2006/11/29 중에서

Youtube signed a deal with Verizon wireless to provide video content for cell phones. Customers will be able to view clips from the video sharing website. They'll also be able to upload videos from their camera phones directly to Youtube.
                                                
Technologies to make this happen are still being tested, but the services are expected to launch early in next month.

"Verizon essentially is gonna to start offering its customers some of the most popular videos on Youtube. It's a big deal for Verizon which has 57 million customers."

Offerings will be updated daily. To get the content, consumers will have to subscribe to Verizon's V Cast media service for 15 dollars a month or 3 dollars a day.

Youtube was recently bought by Google for 1.6 billion dollars. It's attracted huge audience for these videos, mainly amateur films, home movies and clips of TV shows and concerts


WSJ online podcast 2006/11/28 중에서

Youtube will be bringing its popular content to cell phones through partnership with Verizon wireless. The mobile gives Verizon a selling point  for its subscription multimedia service and a temporary edge over competitors.

The agreement with Verizon is Youtube's first major deal with the wireless carrier. As the video sharing website tries to extend its reach beyond personal computers.

"They've sort of mastered the internet and at this point, and now they're trying to conquer mobile. the next step is to give all that stuffs to people, wherever they go.. and this is the first of those deals."

Verizon will make a selection of Youtube videos available to its 57 million customers and will update its Youtube offerings daily. To get the content, consumers have to subscribe to Verizon's  V Cast media service which cost 15 dollars a month or 3 dollars for daily access. and only works with certain handsets



요지는 Youtube 의 영상을 cell phone 으로 볼 수 있고, 찍어서 바로 올릴 수도 있다는 것. 한달 $15 정도면 충분히 수용가능 할듯한데..

찍어서 Youtube 에 바로 올릴 수 있다는 것은 거의 실시간 현장상황 정보전송 및 대규모 시청 이 가능하다는 것이고, 다시 바로 각종 blog 나 또는 mobile 기기로의 유통이 가능하다는 것. 좀더 진화하면 live streaming 까지 가능할 것 같습니다. 동영상 통화 기술이 어디까지 완성되었나 잘 모르겠지만...

이러한 서비스가 device 나 network 의 기능적 미비점을 보완하여 본격화되면, 상당히 파괴력있는 미디어 서비스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속보가 중요한 미디어 기업의 경우 주요 서비스 모델의 심각한 위협을 받게 될 것이며, 미디어 제작과 소비의 공유가 mobile 에서도 가능해 짐에 따라, mobile device 의 producing/editng tools 로써의 기능도 진화가 예상되고..

간단히 말해, Youtube 가 방송국이고, 모든 사람들이 최전선의 기자와 PD가 되어 올리고 내리고 올리고 내리고 할 수 있게 된 것... 이동 중에도 실시간 blog update 기능 제공하는 데 없나...
 
이렇게 되면, 이러한 동영상 공유 사이트 의존도는 더욱 커지지 않을까 싶네요. 이제 광고주 입장에서도 보면 최고의 매체를 만난 것 아닐까 싶기도 하고... 아울러 search function 과 결합되면 더더욱 힘을 받을 것 같습니다.

표현대로 Youtube 가 유사 사업 경쟁자들 상대로 인터넷 미디어 시장을 점령하고, 모바일 미디어 시장까지 장악하게 될지 관심 가집시다.


2006년 11월 30일 작성

Posted by bopboy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